달력

62022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신사동'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7.04 [휠체어 고고씽] 스타벅스 신사점
  2. 2010.07.04 [휠체어 고고씽] 천객가 신사점
스타벅스 신사2점 이라네요. 뭐 특별한 건 없구요. 신사역 부근을 꽤 돌아다녀 봤는데 장애물이 없는 카페는 이곳 뿐이더군요.


 보시다시피 경사로가 있어서 휠체어 진입이 가능하구요.


 그냥 내부 사진도 한 번 올려봅니다.

 

 찾아 오시는 길은...
 3호선 신사역 1번 출구 에리베이터로 나오신 후 뒤로 돌아,
 2, 3번 출구를 거쳐 좌회전 해서 쭉 가시다가,
 건너편에 제일은행 보이는 곳에서 횡단 보도 건너시면 바로 있습니다.

7호선 논현역도 바로 옆인데 가보지 않아 길은 모르겠지만, 찾아보시면 어렵지 않을듯...

바로 옆에 휠체어 이용 가능한 맛집 천객가 라는 중국집이 있으니 참고하시구요~!
Posted by OnTheWheel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처음 올리는 글이네요 ^^ 약간 부족한 점이 있어도 이해해 주시구요. 오늘은 중국집을 소개하고자 합니다. 바로 잠원동에 위치한 '천객가 신사점'입니다(꽤 소문난 맛집ㅋㅋ). 행정구역은 잠원동이지만 어쨌든 신사점 이라는 거 ㅋㅋㅋ
 아시다시피 신사역 부근에도 꽤 많은 식당과 주점이 있는데요. 제가 본 곳중에 휠체어 이용이 가능한 곳은 이곳 뿐이더군요.(혹시 다른 곳이 있으면 알려주세요~!) 그럼 본격적으로...


 보시다시피 입구에는 턱이 없구요. 들어가시면...


 어여쁜 누나야들 그림이 쭈욱~ 걸려 있더군요.


 이 집의 인기 메뉴인 마요네즈 새우와 꿔바로우(중국식 탕수육)를 반반 섞어 파는 세트. 가격은 2만원 이구요. 제가  사진을 잘 못 찍어 맛이 없어 보이는데 먹어보시면 만족하실 겁니다. 깜빡 잊고 먹던 도중에 사진을 찍었는데, 원래 사진에 보이는것 보다 량도 많습니다. 새우는 한 6~7개 정도 였구요, 꿔바로우는 위 사진의 2배 정도 됩니다.


 소고기 볶음밥(상)과 게살 볶음밥(하). 저는 게살 볶음밥을 먹었는데 그럭저럭 맛있었구요. 같이 나온 짬뽕 국물도 맛있었습니다. 개인적으로 예전에도 다른 메뉴들을 먹어본 적이 있는데 맛있습니다 ^^

 찾아 오시는 길은 아래와 같습니다.


 3호선 신사역 1번 출구 에리베이터로 나오신 후 뒤로 돌아,
 2, 3번 출구를 거쳐 좌회전 해서 쭉 가시다가,
 건너편에 외환은행 보이는 곳에서 횡단 보도 건너셔서
 외환은행 골목(내리막길)으로 좀 들어가시다보면
 우측에 천객가(千客家)라고 한자로 쓰인 큰 간판이 보입니다.

 7호선 논현역도 바로 옆인데 가보지 않아 길은 모르겠지만, 찾아보시면 어렵지 않을듯...

  바로 옆에 휠체어 이용 가능한 스타벅스가 있으니 참고하시구요~!

 몇가지 참고하실 사항은...
 탁자가 높은 편이라 위치가 낮은 수동휠체어에 앉아서 드시긴 좀 어렵구요,
 주차장이 바로 앞에 있지만 찾는 사람이 많아 보장할 수는 없습니다.
 그리고 평일 저녁이나 주말엔 미리 예약을 하시는게 좋구요.
 전화 번호는 02-548-8313 혹은 02-518-0838 입니다.

-------- 참고 리뷰 ----------------------

http://blog.naver.com/hhbbhy?Redirect=Log&logNo=30086127588
http://blog.naver.com/jgkl2?Redirect=Log&logNo=40100708199
http://blog.daum.net/moontour/439
http://blog.naver.com/yukino840211?Redirect=Log&logNo=90066776238

Posted by OnTheWheel

댓글을 달아 주세요